• 즐겨찾기 추가
  • 2017.12.15(금) 14:35
조업일지 부실기재 중국쌍타망 어선 1척 나포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7년 11월 08일(수) 14:40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단장 지일구)은 7일 12시 50분 경 제주특별자치도 한림항 북서방 약 114km(우리EEZ 내측 94km) 해상에서 중국 소석도 선적 중국 쌍타망어선(95톤)을 조업일지 부실기재 혐의로 나포해 제주항으로 압송, 사건 조사 중 이라고 밝혔다.
남해단 소속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31호(선장 허남근)는 우리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조업중인 중국어선에 승선하여 검색한 결과, 조업일지 부실기재(어획량 199kg 축소보고, 입‧출역 신고 3회 누락 등)혐의로 적발, 나포하였으며 7일 21시30분경 제주항으로 압송 후 자세한 위반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
남해단 관계자는“우리 배타적경제수역(EEZ)에 입역하는 유망 및 타망(저인망) 등 중국어선의 주 조업시기를 맞아 단속을 강화해 수산자원보호와 해양주권확립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9월부터 현재까지 중국어선 8척을 나포하여 담보금 4억원을 부과하였다고 밝혔다.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