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6:21
고흥경찰, 농촌 빈집 전문털이범 검거

농촌 빈집만을 골라 침입, 현금, 귀금속등 83회에 걸쳐 2억원 절취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7년 12월 21일(목) 11:59
고흥경찰서(서장 진희섭)은,
전남, 전북 농촌지역 낮 시간대 집 주인이 일을 하러 나가는 등 빈집을 대상으로 방안, 거실 등에 침입하여 귀금속 및 현금만을 훔친 A씨(42세,남)를 검거·구속하였습니다.
ㅇ A씨는 2008년 봄부터 2018년 12. 12일 08:40경. 검거될 때 까지 전남, 전북 농촌을 돌아다니면서 80곳 이상 빈집에 침입 하여 총 2억원 상당의 귀금속 및 현금을 훔쳤습니다.
A씨는 범행대상 농촌지역을 돌며 CCTV가 있는지, “계세요” 라고 주인을 불러 주인이 있으면 길을 묻거나 전혀 모르는 사람을 묻는등 방법으로 되돌아 나오고 주인이 없으면 집안으로 침입하여 절도행위를 하는 등 치밀함을 보이기도 하였습니다.
또한 A씨는 특히 농촌에 나이가 많은 어르신들이 방안 장판아래 장롱 서랍장에 현금, 귀금속 등을 숨겨 놓고 있다는 것을 알고 방안을 뒤진 후 다시 원상태로 해 놓아 피해자가 즉시 알 수 없도록 하여 제때 신고를 하지 못하게 하였습니다. /고흥=이종혁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