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4.23(월) 15:07
금천면, ‘우리 마을 눈은, 우리가 치운다’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8년 01월 14일(일) 16:38
나주시 금천면 주민들이 폭설로 인한 제설작업에 두 팔을 걷고 나섰다.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지속된 폭설로 금천면소재지 주변 차량운행 및 주민통행에 불편이 발생하자, 바르게살기금천면위원회 김종원 위원장과 마을주민 김동열(오강1리)씨는 자발적으로 포크레인을 동원해, 면 청사 주차장 및 도로변 곳곳에서 제설작업을 실시하며,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주민 김동열 씨는 지난 해 폭설시에도 포크레인을 동원해 제설작업을 실시, 지역사회 귀감이 됐었다.
이날 금천면 직원들도 제설작업 현장 교통정리에 나서는 등 주민 안전성 확보를 위한 온정의 손길을 보탰다.
/나주=송준표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