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6:21
'6선' 문희상, 민주당 20대 하반기 국회의장 후보 선출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8년 05월 16일(수) 15:41
제20대 국회 후반기를 이끌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장 후보로 16일 6선의 문희상 의원이 선출됐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자 선거를 진행했다. 투표결과 총 116표 중 문 의원이 67표, 박 의원이 47표를 얻었다. 무효표는 2표다.
문 의원은 당선 소감으로 "정치한 지 40년인데 그 동안 파란만장한 정치 인생을 벌이면서 오늘 같은 날도 있구나 생각이 든다"며 "애초에 얼굴 큰 사람 뽑자, 몸무게 많이 나가는 사람 뽑자 했으면 걱정을 덜했을 텐데 가슴 깊이 우러나오는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농담을 섞으며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국회는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다. 국회가 펄펄 살아있을 때 민주주의도 살고 정치도 산다. 다시 서는 국회, 국민 사랑과 존경받는 국회를 반드시 이뤄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원내 제1당의 의장 후보가 본회의에서 여야 의원들의 신임을 받아 국회의장을 맡는 것이 관례로 굳어져있는 만큼 문 의원이 추후 본회의를 통해 의장으로 선출될 가능성이 높다.
국회법에 따라 국회가 정세균 현 국회의장의 임기가 끝나는 오는 29일이 되기 5일 전까지 본회의를 열어 추인해야 한다. 본회의에서 진행되는 투표를 거쳐야 의장으로 최종 선출된다./뉴시스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