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1.13(화) 15:49
고흥도서관과 함께하는‘길위의 인문학’강의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8년 05월 23일(수) 13:42
6월 4일부터 2018년「길 위의 인문학」강의가 고흥군립중앙도서관에서 시작된다.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2018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되어 군립중앙도서관과 군립북부도서관 에서 인문학 강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군립중앙도서관(고흥읍 소재)은 6월 4일(월)부터 총23회에 걸쳐 “마음을 다독이는 글쓰기와 그리기”라는 주제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본 강의는 「감정 노트북」의 김지승 작가를 비롯하여 남선현 시인과 박성환 화가가 강사로 나서서 스트레스로 힘들어 하는 현대인들의 마음을 글과 그림으로 다스리는 법을 강의할 예정이다.
이어 군립북부도서관(동강면 소재)은 7월 3일(화)부터 “물음표와 느낌표로 만나는 여정을 다양한 글로 담기”라는 주제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김재진, 서준호 작가, 김태환 큐레이터 등이 강사로 나서서 물음표, 느낌표 등을 통해 인문학에 접근하고 그 여정을 기록하는 글쓰기 방법이 선보일 예정이다.
강의 신청은 중앙도서관의 경우 6월 1일까지 전화 또는 도서관 방문하여 접수 가능하며 북부도서관은 6월 30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061-830-6952) 및 북부도서관 (☎061-830-5951)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고흥=이종혁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