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8.20(월) 16:45
전남선관위서 공무원에 행패 60대 입건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8년 06월 14일(목) 11:53
전남 무안경찰서는 14일 6·13 지방선거 당일 선거관리위원회 공무원들에게 행패를 부린 혐의(공무집행방해)로 이모(63)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 씨는 지난 13일 오후 10시30분께 무안군 삼향읍 전남선관위 1층 선거상황실에서 근무 중이던 선관위 직원 2명에게 욕설한 뒤 멱살을 잡고 밀친 혐의다.
이 씨는 경찰에 '개표 상황을 생생하게 보고 싶었다. 개표소 위치를 알려달라고 요구하다 벌어진 일이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와 동기를 조사할 방침이다. /무안=고민재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