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17(수) 15:55
미래 꿈을 품은 과학로켓, 고흥 하늘로 날아 올라

「2018 캔위성 체험·경연대회」고흥 항공센터에서 개최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8년 08월 09일(목) 13:39
대한민국 우주항공 중심도시 고흥군에서 미래의 꿈과 희망을 품은 과학로켓들이 하늘 높이 날아 올랐다.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8월 9일 고흥 항공센터 일원에서 「2018 캔위성 체험·경연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한 대회는 전국 청소년에게 위성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고, 우주분야 저변확대 및 대중화를 실현하고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KAIST 인공위성연구소가 주관하며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고흥군의 후원으로 열렸다.
캔모양의 소형 모사위성을 과학로켓으로 쏘아 올려 자유낙하 중 대기과학정보, 영상, 기후변화 등의 특정임무를 수행·평가하고, 수상자에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비롯한 상장과 시상금, 그리고 해외 우주관련 시설 견학의 기회도 제공한다.
무더위 속에서도 고등부(슬기부) 10개팀과 대학부(창작부) 10개팀 등 100여명이 참가하여 열띤 경연을 펼쳤으며, 경연 결과 부문별로 5개팀씩 총 10개팀이 수상의 영예를 가졌다.
고흥군 김기홍 부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학생들 모두 뜨거운 열정과 에너지를 바탕으로 대한민국 우주항공산업을 이끌어 줄 것을 기대한다”며 “캔위성대회가 우주산업 발전의 든든한 디딤돌인 동시에 우주항공 중심도시 고흥군의 위상을 각인시키는 계기가 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고흥군은 우주핵심기술 개발과 핵심부품 국산화 등 우주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 과학로켓을 개발 및 운용하는 ‘과학로켓센터 건립사업’ 을 2022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고흥=이종혁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