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5.21(화) 12:34
광주수영대회 마스코트 수리·달이 달구벌서 성공개최 선보여

이용섭 광주시장 대구시청서 제막식
경북대서 '달빛동맹 동반성장' 특강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2019년 05월 02일(목) 17:13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마스코트인 수리와 달이가 달빛동맹의 도시인 대구시에 선보이며 대회의 성공개최를 기원했다.
이용섭 광주시장과 권영진 대구시장은 2일 대구시청 앞 광장에서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마스코트인 수리·달이 조형물 제막식을 가졌다.
이번 제막식은 지난달 26일 권영진 대구시장이 광주시청을 방문해 228번 시내버스 명명식과 공무원 대상 특강을 가진 데 대한 답방형식으로 이뤄졌다.
이용섭 시장은 수리·달이 조형물 제막식에 이어 경북대에서 학생 100여명을 대상으로 '달빛동맹, 균형발전과 동반성장의 길’ 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했다.이 시장은 "수도권 위주의 발전전략은 산업사회 때는 유효했지만 글로벌 경쟁시대인 지식정보사회에서는 더 이상 통하지 않는다"며 "각 도시와 지역들이 자기만의 독특하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균형있게 발전하고 서로 연대할 때 국가경쟁력이 제고된다"고 강조했다. 특히 “상생-균형발전-동반성장을 지향하는 달빛동맹은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여는 원동력이다"며 "영남의 거점도시 대구와 호남의 거점도시 광주 간의 소통과 교류는 지역균형발전과 동서화합을 통해 국민대통합에도 큰 몫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대구 2·28과 광주 5·18 정신의 활발한 교감을 통해 역사연대를 더욱 강화하겠다"며 "달빛내륙철도 건설과 경전선 전구간 전철화 등 동서간 SOC 확충과 경제, 문화, 체육, 행정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강화해 광주와 대구의 동반성장은 물론 국가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시와 대구시는 5개 분야 30개의 달빛동맹 공동협력과제를 선정해 다양한 분야에서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만석기자
남도투데이 namdo2030@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